2018.06.02 (토)

  • -동두천 19.7℃
  • -강릉 20.6℃
  • 맑음서울 20.9℃
  • 맑음대전 20.4℃
  • 맑음대구 22.1℃
  • 맑음울산 18.8℃
  • 맑음광주 21.7℃
  • 맑음부산 19.8℃
  • -고창 16.6℃
  • 맑음제주 20.3℃
  • -강화 18.4℃
  • -보은 16.6℃
  • -금산 16.4℃
  • -강진군 18.6℃
  • -경주시 17.4℃
  • -거제 18.4℃
기상청 제공

고재윤

[고재윤의 Beverage Insight] 마운틴 밸리 스프링(Mountain Valley Spring)


최근 미국을 여행한 사람들은 손쉽게 접할 수 있는 파란색 물병에 담긴 마운틴 밸리스프링(Mountain Valley Spring)을 접해봤을 것이다. 마운틴 밸리 스프링은 미국의 대표적인 프리미엄 먹는 샘물로 아칸소에 위치한 본사 방문객 센터의 박물관에는 148년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유리병, 페트병, 배럴, 시추 사진, 특수 기계 등이 전시돼 미국의 먹는 샘물의 역사를 쉽게 이해할 수 있다.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면 아칸소주 핫 스프링 국립공원(Hot Springs National Park) 안에 위치한 천혜적인 온천에서 많은 환자들이 온천치료를 한 것에서 시작된다. 1871년 약사였던 피터 E. 그린(Peter E. Greene)이 형제들과 함께 마운틴 밸리 스프링을 최초로 개발하고 판매했지만, 이 온천수는 벤자민 로켓(Benjamin Lockett)과 그의 아들 소유로 온천 지역에서는 ‘로켓트 먹는 샘물(Lockett’s Spring Water)’로 알려졌다. 그 후에 피터 E. 그린이 투자자를 모아 ‘마운틴 밸리 스프링 회사’를 만들면서 공식적인 명칭으로 바뀌었다. 그들 형제는 마운틴 밸리 리조트 호텔을 건축했고 투숙하는 고객들에게 온천, 그리고 먹는 샘물을 제공함으로써 인기를 끌었다. 그러나 1880년 화재로 불탔고, 이후 재건축됐다. 그동안 몇 차례 소유주가 바뀌었지만 현재는 리틀 록 스프링 워터 회사가 소유하고 있다.


오아치타(Ouachita; WASH-ah-taw)의 아주 먼 계곡에 있는 원시 수원지는 2000에 이커의 보호받는 자연 그대로의 숲에 있는 장엄한 물로 3500년 동안 천천히 화강암, 석회암, 사암 등을 기반으로 한 대수층으로 여과돼 상쾌한 물맛과 더불어 자연 정화능력이 뛰어나며, 다양한 미네랄을 형성한다.


1920년부터 마운틴 밸리 스프링은 미국의 상원 의원과 대통령까지 즐겨 마셔 더욱 유명해진 물로 쿨리지(Coolidge)부터 아이젠하워(Eisenhower), 클린턴(Clinton) 대통령까지 지속됐는데, 특히 심장병을 앓았던 아이젠하워 대통령에게 의사가 처방한 물이 마운틴 밸리 스프링이었던 일화가 유명하다. 또한 ‘로큰롤의 왕’으로 불리며 대중음악을 혁신한 엘비스 프레슬리, 세계적인 권투 챔피언 조 루이스, 그리고 슈거 레이 로빈슨이 마셨던 먹는 샘물로 더욱더 유명세를 탔다.


그 이유는 알칼리수(pH 7.8)로 적당한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어 물맛의 균형이 좋으며, 단맛이 나는 특유의 개성으로 ‘세계에서 가장 맛있는 물의 대명사’로 인정받았기 때문이다.


1920년~1930년에 마운틴 밸리 스프링의 뉴욕, 세인트 루이스, 필라델피아의 병원에서 임상적으로 연구한 결과 신장 및간 장애와 류머티즘으로 고통 받는 환자의 건강이 향상됐음을 입증했고 1956년 미국 식품의약품안전청(Food and Drug Administration)이 과장된 먹는 샘물의 광고를 규제할 때도 마운틴 밸리 스프링은 제외됐다.


1928년 마운틴 밸리 스프링의 유통망이 확장되면서 캘리포니아로 진출해 해안 지역의 먹는 샘물의 판매에 성공했고, 유명한 승마들이 마운틴 밸리 스프링을 마시고 우승하면서 더욱더 신비의 물로 여겨졌다. 2003년에는 ‘버클리 스프링스 국제 먹는 샘물 품평회’에서 탄산음료가 아닌 스틸워터 부문에서 금메달을 수상했고, 2011년에는 같은 품평회에서 탄산수부문이 은메달을 수상해 품질을 인정받았다.


미국을 대표하는 먹는 샘물, 전 세계 생수시장에서 최고의 인기를 얻고 있는 마운틴 밸리 스프링은 천혜적인 산소 향과 더불어 매우 부드럽고 섬세하며 청량감이 매력적이다. 입안에서 느껴지는 짠맛과 단맛의 품격이 매우 조화를 이뤄 계속 마시고 싶은 충동이 인다. 특히 타 먹는 샘물 브랜드와 비교할 경우 마운틴 밸리 스프링은 칼슘과 마그네슘이 적당하게 함유돼 신장, 간 장애, 류마티스, 소화불량 등에 효과가 있는것으로 나타났다. 미네랄 총 용존량(TDS)은 221mg/ℓ이며 경도 210mg/ℓ, 칼슘 71mg/ℓ, 마그네슘 8mg/ℓ, 나트륨 3mg/ℓ, 칼륨 1mg/ℓ, 중탄산염 176mg/ℓ, 황산염 9mg/ℓ이고, pH 7.8로 약 알카리성 물이다. 마운틴 밸리 스프링은 미네랄이 적당하게 함유된 먹는 샘물로 여성, 12세 미만의 어린이들에게도 좋은 물로 인정받고 있다.


호텔 레스토랑을 찾아오는 단골 고객 중에 신장, 소화불량, 관절, 간 장애, 스트레스를 많이 받은 고객들에게 추천하면 좋으며 일반적으로 스틸워터로 많이 마시고 선호하지만, 특히 마운틴 밸리 스프링의 클래식 탄산수는 톡 쏘는 맛 때문에 기분전환에 좋고 육류의 풍미를 향상시키는 효과가 있다. 클래식 워터의 음식과의 조화는 쇠고기 안심 스테이크, 양고기 스테이크, 바다가재 요리, 갈비구이 등의 음식을 주문한 고객들에게 추천해도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다.


고재윤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외식경영학과 교수
고재윤 교수는 경희대학교 관광대학원 와인소믈리에학과장, (사)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 회장으로 한국와인의 세계화에 온갖 열정을 쏟고 있다.





관련기사

관련태그

호텔앤레스토랑  마운틴밸리스프링  미국  먹는샘물  물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