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31 (목)

  • 흐림동두천 7.5℃
  • 맑음강릉 16.2℃
  • 맑음서울 9.2℃
  • 맑음대전 6.7℃
  • 박무대구 9.0℃
  • 맑음울산 11.9℃
  • 맑음광주 8.5℃
  • 맑음부산 14.1℃
  • 흐림고창 6.4℃
  • 맑음제주 13.6℃
  • 구름많음강화 10.7℃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4.3℃
  • 흐림강진군 7.0℃
  • 맑음경주시 7.0℃
  • 맑음거제 10.9℃
기상청 제공

호텔 & 리조트

[Hotel Show 2019] 호텔, 리조트, 숙박산업의 최신 트렌드를 보다, 2019 호텔쇼 성료 -①



올해도 국내 최대 규모로 진행된 2019 호텔쇼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10월 9일부터 나흘간 진행된 2019 호텔쇼는 <호텔앤레스토랑> 매거진과 미래전람이 공동주최하며 호텔, 리조트, 숙박산업은 물론 외식, 베버리지 트렌드까지 한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전시회다. 올해는 특히 호텔산업 전문 컨퍼런스, K-Hotelier 시상식, 오픈 스테이지 등 전문성이 강화된 다양한 부대행사로 B2B 산업 전시회로서의 역할에 충실히 하는데 주력, 나흘간 2만 5000여 명의 참관객들이 다녀갔다. 

200개사 500부스, 2만 5000여 명 참관
지난 2014년 1회를 시작으로 킨텍스에서 6회, 부산과 제주에서 각 한 번씩 진행해온 호텔쇼가 올해로 8회를 맞이했다. 호텔 브랜드를 비롯해 객실용품, 호텔IT/솔루션/전자제품, 호텔투자 및 개발/운영, 위생/욕실 기자재, 냉난방 공조시스템/ 주방기기, 음료 및 주류, 식자재 등 200개사 500부스가 참가해 매년 전년보다 규모를 키우며 성장하고 있다. 

올해는 호텔을 포함해 숙박, 레스토랑 종사자 등 나흘 동안 참관객 약 2만 5000명이 호텔쇼를 방문, B2B 비즈니스가 진행됐으며, 업계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전문성이 더욱 강화된 부대행사들을 통해 활발한 네트워킹 활동이 진행됐다. 



전문성이 강화된 특별관 구성
2019 호텔쇼 참여업체 부스는 모두 3섹션으로 나눠볼 수 있는데 호텔 객실용품과 호텔 IT 및 솔루션, 개발운영, 목업룸 섹션과 호텔 건축·인테리어 및 리모델링 섹션, 호텔 F&B / 와인 주류 섹션으로 구분됐다. 

섹션별에는 그 특징을 더욱 부각시키는 건축 인테리어 및 리모델링 특별관과 와인&주류 특별관이 마련, 전문성을 강화했다. 건축·인테리어·리모델링 특별관의 경우 단열내지부터 LED까지 호텔건축의 내·외부의 건축 및 인테리어 제품을 선보였는데 요즘의 추세에 맞게 스마트한 제품이 많았다는 것이 참관객들의 이구동성이다. 와인 & 주류 특별관은 와인을 비롯해 사케, 맥주, 전통주 등 참관객들이 다양한 주류들을 시음해보고, 합리적인 가격 혹은 특가에 현장구매가 가능해 인산인해를 이뤘다. 참가 업체들은 호텔쇼에서 직접 신제품을 선보이며 현장 반응을 살피거나 다양한 패키징을 마련해 고객 선호도를 조사함으로써 전문 전시회를 십분 활용하기도 했다.   

누구나 함께한 오픈 마케팅 스테이지
2019 호텔쇼에서 특히 좋은 반응을 얻었던 곳은 바로 오픈 마케팅 스테이지다. 참관객이라면 별도의 비용 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한 이곳은 신제품, 회사 소개, 산업 트렌드 등 참관객들에게 다양한 내용을 함께 공유하는 곳으로 올해 그 역할이 더욱 활성화됐다. 



오픈 마케팅 스테이지에는 야놀자가 호텔 컬래버를, LG 하우시스가 2019/2020 디자인 트렌드를, 쿠팡이 ‘오픈마켓 비즈니스 이해와 쿠팡 플랫폼 활용방법’을 발표했으며, 산하정보기술이 ‘공홈족을 잡아라’, 서울시니어타워가 건강면역여행, 원트리즈뮤직의 호텔방문객을 위한 음악마케팅에 대해 공유하기도 했다. 공정무역호텔인증위원가 호텔 속의 공정무역, 세계적인 아피츄스 요리학교 설명회도 마련, 다양한 정보가 오가는 오픈 마케팅 스테이지로 꾸며졌다. 

매일 1시에는 이태리 명품 오븐 우녹스와 함께하는 쿠킹쇼가 진행, 롯데호텔 라세느 채봉수 중식셰프가 모교인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학교 후배들과 함께 동파육을 시연하며 참관객들의 발길을 붙잡기도 했다.  

전시회에서 즐기는 눈 호강
전시장 한가운데는 갤러리에 온 듯한 공간도 구성됐다. 바로 부대행사로 진행된 한국 디자이너 3인 특별 기획전이 그것. ‘감정을 가진 가구’를 주제로 한 함도하 작가의 아트퍼니처 전, 공예방식으로 표현된 아트 오브젝트를 선보인 소은명 작가, ‘나의 친구 어머니’라는 제목의 양현준 작가 작품들이 전시회 중앙에 위치해 바쁘고 혼잡스러운 전시회에서 잠시나마 멈춰 바라볼 수 있는 공간이 제공됐다. 이는 누구에게는 쉼의 공간일 수 있지만 호텔와 아트가 밀접관 관련이 있는 요즘 추세를 반영한 공간이기도 하다. 





.. 내일 이어서 [Hotel Show 2019] 호텔, 리조트, 숙박산업의 최신 트렌드를 보다, 2019 호텔쇼 성료 -②

관련기사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