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화)

  • 맑음동두천 18.2℃
  • 맑음강릉 21.7℃
  • 연무서울 19.0℃
  • 맑음대전 19.4℃
  • 연무대구 19.9℃
  • 맑음울산 20.1℃
  • 구름조금광주 20.0℃
  • 맑음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19.8℃
  • 구름조금제주 19.6℃
  • 맑음강화 18.2℃
  • 맑음보은 17.8℃
  • 맑음금산 18.9℃
  • 구름많음강진군 21.5℃
  • 맑음경주시 20.7℃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미리보는 HR

[10월호 Hotel Trend] 밀레니엄 힐튼 서울 비즈니스 디벨롭먼트 박정진 과장

URL복사


호텔에 있어 웨딩은 엮여있는 굴비와 같다고 우스갯 소리로 이야기한다. 웨딩을 잘 치르면 돌잔치, 부모님 생신 등 결혼 당사자와 가족, 친지들의 추가 연회, 하객들의 멤버십 가입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즉 호텔 입장에서는 장기적이고 잠재적인 고객을 확보할 수 있는 자리다. 하지만 코로나 시대 웨딩은 조심스럽기만 하다. 모두에게 축제의 순간이 됐을 웨딩이 지금은 가고 싶어도 가지 못하는, 하고 싶어도 하지 못하는 상황이 된 것이다. 이에 호텔들은 웨딩 공간을 분리하고, 비대면 서비스를 도입하는 등 나름의 타개책을 마련하고 나섰다. 웨딩 규모를 비롯해 일정, 공간, 진행 방식, 피로연 등 여러 방면이 변화하고 있는 것. 호텔 웨딩이 웨딩 뉴노멀을 맞이하고 있다.



배너

카드뉴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