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5 (일)

  • 맑음동두천 8.7℃
  • 맑음강릉 12.5℃
  • 맑음서울 9.2℃
  • 맑음대전 9.4℃
  • 구름조금대구 11.2℃
  • 구름많음울산 11.4℃
  • 맑음광주 10.8℃
  • 구름많음부산 11.9℃
  • 맑음고창 9.2℃
  • 맑음제주 12.4℃
  • 맑음강화 7.4℃
  • 맑음보은 9.5℃
  • 맑음금산 9.5℃
  • 맑음강진군 11.7℃
  • 구름많음경주시 13.1℃
  • 구름많음거제 10.5℃
기상청 제공

최규호

전체기사 보기
최규호

[최규호의 Hotel IT] Bose 901의 원리와 특성으로 풀어보는 클라우드 컴퓨팅 -②

최규호 칼럼니스트

어제 [최규호의 Hotel IT] Bose 901의 원리와 특성으로 풀어보는 클라우드 컴퓨팅 -①에 이어서.. Reverberation(음의 반사) = 수준 높은 활용 901의 후면에 배치된 풀레인지 유닛 8개는 집의 벽면이나 코너를 부딪쳐 음이 반사되도록 의도됐다. 이를 통해 Bose 박사가 의도한 음의 특성 재현은 i) 공간감의 확대, ii) 입체적인 소리의 결이다. 첫째, 공간감의 확대는 집의 벽과 코너를 반사해서 전달되는 음은 반사각에 따라 청자에게 전달되는 시점이 다르다는 것인데, 소리가 청자에게 다른 주기로 입체적인 반복전달이 이뤄지면 청자는 소리를 다면적으로 인지해 공간감을 느끼게 된다는 것이다. 둘째, 입체적인 소리의 결은 음의 반사로 소리가 전달되는 시점이 다르기 때문에 청자는 소리를 최소 3번 이상 반복듣기를 하게 된다. 아주 짧은 시간 동안(몇 밀리초)같은 소리를 여러 번 느끼게 되면 소리를 더욱 잘 해석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 두 가지 특성 ‘다면성, 반복성’은 클라우드 컴퓨팅의 ‘수준 높은 활용’이라는 특성과 유사하다. 소비자가 공유된 설비와 소프트웨어, 저장소를 활용해 작성한 자료는 중앙에 집적돼 소비자들이 참고·활용이 가능하도록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