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22.4℃
  • 흐림서울 24.4℃
  • 구름많음대전 26.6℃
  • 흐림대구 24.3℃
  • 천둥번개울산 22.6℃
  • 흐림광주 27.0℃
  • 천둥번개부산 22.7℃
  • 흐림고창 28.1℃
  • 흐림제주 25.6℃
  • 흐림강화 21.4℃
  • 구름많음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6.8℃
  • 구름많음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2.6℃
  • 흐림거제 22.4℃
기상청 제공

레스토랑&컬리너리

[Global Hospitality] 중국, 인공육시장 발전 가능성에 주목

• 식량부족의 해결방안으로 주목받는 인공육(人造肉) 산업, 중국에서도 뜰까
• 거대시장, 산업·유통 인프라는 기회, 안전·미각 등 부정인식 극복은 과제



식량 부족과 환경오염 등 인류가 직면한 주요 과제 해결을 위해 '인공육(人造肉)'이 육류 대체식품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바클레이스(Barclays) 은행에 따르면 향후 10년 안에 인공육은 전 세계 육류시장의 10% 이상을 차지하고 그 규모는 1400억 달러까지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비약적으로 성장하는 세계 인공육 시장에서 중국의 인공육 산업은 아직 초기단계에 머물러 있다. 하지만 중국 기업의 적극적인 시장 확대 노력과 코로나19 등 전염병에 따른 소비자 인식변화로 전환점을 맞을 수 있을지 기대된다.

장성증권(长城证券)에 따르면 중국인의 육류 소비량은 2018년 8830만 톤으로 전년 대비 24.4% 증가율을 보이는 등 매해 증가하고 있는데, 이로 인해 2030년에는 육류제품 공급 부족이 3800만 톤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를 반영하듯, 중국의 육류제품 관련 산업도 2016년 1만 6000억 위안 규모에서 2020년도에는 2조 위안으로 큰 폭으로 증가 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전 세계 육류 소비량의 약 4분의 1을 차지하는 중국의 식량 부족문제는 장기적으로는 전 세계의 식량 부족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우려의 시각도 존재한다. 

이런 상황에서 중국의 인공육이 식량 부족을 해결하기 위한 육류 제품 대체제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2019년 유행했던 아프리카 돼지 열병이 중국 육류시장에 큰 타격을 입힌 이후 본격적으로 인공육의 상업화가 추진됐다. 중국국가통계국(国家统计局)에 따르면 2019년도 돼지, 소, 양, 조류 등의 생산량은 7629만 톤으로 전년 대비 10.2% 하락했는데, 특히 아프리카 돼지 열병으로 아시아에서만 500만 마리가 넘는 돼지가 도살되면서 공급 부족과 가격 인상으로 이어졌다. 중국에서 소비되는 육류 중 돼지고기의 점유율이 60%로 가장 높으며 안정적인 수급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으로, 돼지고기를 대체할 수 있는 인공육의 개발 및 도입이 절실한 상황이다. 인공육은 식물성 단백질이나 줄기세포 배양을 통해 실제 육류와 유사하게 제조되는 제품으로, 육류 수급 문제의 가장 이상적인 해결방안으로 제시되고 있다.

주목할 만한 중국의 주요 시장 플레이어
세계 인공육시장은 미국의 인공육 제조기업인 비욘드 미트(Beyond Meat)와 임파서블 푸드(Impossible Foods)가 주도하고 있다. 신문만고봉(新闻晚高峰)에 따르면 글로벌 프랜차이즈 KFC, 스타벅스도 중국 시장에 인공육 제품을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스타벅스가 2020년 4월 21일 출시한 식물성 인공육으로 만든 점심메뉴는 비욘드 미트 사의 제품으로, 해당 기업의 최초 중국 시장 직접 진출 사례로 꼽힌다.



중국 로컬식품 브랜드도 인공육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고 있다. 솽타식품(双塔食品)과 진즈햄(金字火腿) 사가 대표적으로, 이들 기업은 전통적인 육류 혹은 콩(대두) 가공품 기업이었으나 최근 인공육 사업으로 분야를 확장하고 있다. 스타필드(星期零), 산지송슈(三只松鼠)와 같이 기술 기반의 신생기업도 선두기업으로 활약하고 있다. 푸드데일리(每日食品)에 따르면 중국 내 식물성 가공육을 포함한 산업체인 내 기업은 2000여 개에 이를 정도로 큰 규모다. 주요 기업은 전문 연구진과의 공동 기술 개발 및 글로벌 브랜드와의 합작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최근 주가가 상승하고 있으며 향후 브랜드 간 경쟁 또한 치열해질 전망이다.

중국의 주요 인공육 브랜드



中 소비자 인공육 소비행태
중국의 인공육 제품은 소비자 대상으로도 꾸준히 인지도를 확보하고 있다. 설문조사 기관 입소스(Ipsos)에 따르면 중국 소비자 중 90%가 인공육에 대해 인지하고 있으며, 주요 매체에서 인공육 월병 등 인공육 관련 언급된 데이터 수는 최근 1년 내 약 3억 건에 이르는 등 최근 관심도가 급증했다. 온라인 몰 티엔마오(天猫)에서는 2019년도 블랙 프라이데이(黑五, 11월 29일) 기간 한 브랜드의 인공 돼지고기 상품은 출시 이틀 만에 4000개 제품이 판매됐고 인공 닭고기 제품은 1500개 포대가 매진되는 등 높은 호응을 받았다.

코로나19와 아프리카 돼지열병 등의 전염병은 소비자의 육류제품 구매 행태에도 영향을 미쳤다. 입소스에 따르면 소비자 중 86%는 전염병으로 인해 기존 육류 구매방식을 바꿨는데, 그 중 48%는 기존 전통시장, 일반 마트에서 온라인 전자상거래 플랫폼, 대형 마트, 전문 정육점으로 육류 구매 채널을 전환했으며 21%는 육류를 대체하는 기타 단백질의 인공육 제품 구입 의사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전염병과 같은 위험요인이 육류의 식품 안전성과 위생관리의 중요성을 환기시키는 계기가 된 것이다.

중국 소비자에게 인공육제품 소비 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 무엇인지 물었을 때, 97%의 소비자는 제품의 효과, 41%는 브랜드와 구매방식(온·오프라인, 대형마트 등), 32%는 가격이라고 답했다. 특히 제품의 효과를 중시하는 경우 건강에 이로운지(61%), 지방 감량에 도움이 되는지(54%)가 주요 관심 사항이었으며 그 뒤를 이어 친환경 요소를 갖추고 있는지(41%), 맛이 있는지(39%)에 대해 고려하고 있었다. 이처럼 중국 소비자는 인공육을 선택함으로써 얻을 수 있는 효과에 대한 판단을 기준으로 인공육 제품을 소비하며 그 중에서도 건강에 대한 부분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을 알 수 있다.

中 인공육 산업의 확장 기회 요인
중국 인공육 산업은 아직은 미성숙한 시장이지만 다양한 성장 기회 요인을 가지고 있다. 가장 눈에 띄는 점은 중국 로컬 브랜드의 적극적인 대내외 협력이 시장 확대의 주요 원동력이 되고 있다는 것이다. 주요 로컬 브랜드는 글로벌 브랜드와의 협력을 통해 시장 확대 기회를 노리고 있는데, 솽타식품(双塔食品)와 미국의 비욘드 미트(Beyond Meat)의 협력이 가장 대표적인 사례다. 또한 중국 국내 전통 로컬 식품 기업의 인프라와 신생 기술기업의 기술협력이 결합, 시너지를 일으키며 부가가치를 높이고 있다.   

최근 개발되는 인공육은 주로 식물성 단백질을 이용해 만든 것으로 세계 최대 대두 생산지자 수출국인 중국의 산업 발전 가능성은 무궁무진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두 수요 상승으로 생산량이 확대되면서 대두 가공업체, 원료 무역업체, 단백질 가공업체로 이뤄진 산업체인 확장도 가속화될 전망이다. 참고로, 전 세계 대두단백의 50%가 중국에서 가공되며, 지역적으로는 산둥성, 허난성 등지에 대두 재배지와 가공기업이 집중돼 있다. 원료 부문에서의 이러한 절대적 우위는 중국 로컬기업들의 경쟁력을 크게 강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자상거래 및 콜드체인 산업의 발전 또한 인공육 산업 발전의 주요 기회요인이다. 기존 중국 브랜드는 B2C 판매보다는 대리상과 판매상을 통해 주요 식품 브랜드에게 인공육 제품을 공급하는 형태로 진행됐다. 하지만 전자상거래 발달로 일반 소비자 대상 판매 제품도 늘어나고 있으며 실제로 2019년 11월 처음으로 해외 인공육 제품이 온라인몰(티엔마오,天猫)를 통해 정식 판매됐다. 콰이커지(快科技)에 따르면 중국 콜드체인 전자상거래 산업은 2018년 2000억 위안을 돌파했고 2019년 2800억 위안에 달해 40% 이상의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중국 콜드체인 전자상거래 발달은 인공육 유통을 더욱 촉진시킬 전망이다. 

진짜 고기를 대체할 수 있을까? 소비자 인식 변화는 과제
인공육이 실제 고기를 대체할 수 있을지에 대한 우려의 시각도 여전히 존재한다.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중국 소비자는 인공육의 식품 안전에 대해 가장 우려하고 있다. 최근 식품 안전에 대한 소비자 의식수준이 높아진 상황에서 아직까지 완벽한 식품 안전 표준 등 관련 정책이 확립되지 않아 원료 안전성, 첨가제 과용 등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신을 완벽히 해소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또한 식감과 영양측면에서도 육류를 완벽히 대체할 수 있을지에 대한 소비자들의 의심도 극복해야 할 과제다. 

가격적인 부문에서도 아직 경쟁력을 갖추지 못해 단기간 내에 고기를 대체하기에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판매되는 식물성 인공육은 50위안 이상으로 유사한 실제 육류 제품(20~30위안) 대비 가격이 높게 형성돼 있다. 제품의 안정성과 질적인 측면에서 완벽한 신뢰가 형성되지 않은 상태인데 가격마저도 고가여서 소비 촉진 동력을 확보하기가 쉽지 않은 상황이다. 무엇보다 관련 위생 안전 표준 등 정책 보완과 제품의 질적 업그레이드를 통해 인공육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변화를 유도하는 것이 가장 시급하다. 

전망 및 시사점
육류 공급부족과 환경오염 등의 과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인공육 산업에 대한 관심도는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중국의 인공육 산업은 거대한 내부 시장과 자체 공급망 구축, 온라인 유통과 콜드체인 발달 등 유리한 조건을 바탕으로 고속 성장할 수 있는 잠재력을 보유하고 있어 우리기업들이 관심을 가지고 진출방안을 모색해야 하는 시장임에 분명하다. 

물론 중국 인공육 시장 확대를 위해서는 기술적 완성도, 소비자의 부정적인 인식 등 극복해야 할 장애물이 있다. 현지 인공육 생산업체인 솽타식품의 담당자는 무역관과의 인터뷰에서 “중국은 아직까지는 인공육 제조기술이 성숙하지 않은 상태”라며 “제품을 출시하는 중국 브랜드의 경우에도 대다수는 전 과정을 진행하기보다는 일부 공정단계를 통해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현시점에서 중국 인공육 산업의 한계를 언급한 것이지만 바꿔 말하면 제조기술 등 협력 파트너십에 대한 수요가 많다는 얘기다. 

앞선 사례들과 같이 현지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내외부 협력 파트너와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하는 상황을 잘 활용, 기술 이전, 합작투자 등 다양한 방식으로 시장진출 기회를 모색할 수 있을 것이다. 아직 본격화된 시장이 아니기 때문에 인공육 시장 소비트렌드 분석, 협력 가능한 중국기업 타깃, 중국기업이 수요로 하는 확실한 기술적 경쟁력 확보 등 철저한 사전 준비와 실현 가능한 전략을 수립해 성공가능성을 높여야 할 것이다. 



중국 톈진_ 이시흔 무역관 
Source_ 바클레이스은행(Barclays), 중국국가통계국(国家统计局), 
장성증권(长城证券). 중국산업정보망(中国产业信息网), 중금망(中金网), 
신랑경제(新浪财经), 입소스(Ipsos), 푸드데일리(每日食品), 
텐센트망(腾讯网), 전경망(全景网), 소후(搜狐), 웨이보(微博), 
신문만고봉(新闻晚高峰), 36커(36氪), 콰이커지(快科技), 티엔마오(天猫), 
KOTRA 톈진무역관 의견 종합


배너

카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