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화)

  • 맑음동두천 22.8℃
  • 구름조금강릉 24.9℃
  • 맑음서울 24.7℃
  • 맑음대전 25.8℃
  • 맑음대구 26.0℃
  • 맑음울산 24.8℃
  • 맑음광주 24.9℃
  • 맑음부산 22.2℃
  • 맑음고창 24.9℃
  • 맑음제주 24.6℃
  • 맑음강화 21.6℃
  • 맑음보은 23.3℃
  • 맑음금산 24.5℃
  • 맑음강진군 24.3℃
  • 맑음경주시 26.6℃
  • 맑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호텔&리조트

[Leading Company] 신개념 호텔 & 레지던스의 바람이 분다! 간삼건축 이효상 건축가가 바라본 새로운 거주 유형의 변화

URL복사

 

국내에서 과거 주거시장의 변주로 생겨난 생활형 숙박시설은 호텔 브랜드를 분양의 도구로 활용하면서 큰 부작용을 만들어냈습니다. 그러나 올해 4월부터는 건축물 시행령의 개정으로 생활형 숙박시 설의 숙박 영업이 불가피하게 됐는데요. 이러한 흐름에 따라 주목하고 있는 생활형 숙박시설의 변화가 있다면 무엇입니까?


2012년 공중위생관리법 시행령을 통해 법제화된 생활형 숙박시설은 분양을 할 수 있는 숙박시설의 메리트로 주거형의 대체 투자처로 큰 인기를 얻게 됐습니다. 하지만 태생이 숙박업의 활성화를 위해 만들어진 법안이기 때문에 무분별하게 발생되는 용도의 전용이 사회적으로 여러 문제를 야기, 2020년 숙박의 용도를 강화하기 위한 법률 개정을 통해 법의 취지를 강화하는 조치가 이뤄지게 됐죠. 이에 따라 기존 생활형 숙박시설의 취지대로 서비스드 레지던스 형태의 장기체류형 숙박공간들이 호텔에 접목되고 있습니다.

 

이미 해외에서는 고급서비스를 제공하는 호텔 브랜드의 레지던스가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고 하는데요.


최초의 진정한 브랜드 레지던스인 맨해튼의 셰리-네덜란드 호텔은 1927년에 문을 연 뒤 거의 1세기 후 전 세계에 약 400개 이상의 브랜드 레지던스를 운영 중에 있으며, Knight Frank Research’에 따르면 그중 대부분은 호텔 브랜드입니다. 실제로 만다린 오리엔탈 레지던스(뉴욕), 왈도프 아스토리아(뉴욕), 크라운 레지던스(시드니) 등은 올해와 내년 신규 상품들을 잇달아 선보이고 있죠.

 

 

팬데믹, MZ세대의 주류화는 국내 숙박업계에서도 호텔과 레지던스가 결합, 고급 서비스를 제공하는 형태의 새로운 거주상품이 비로소 자리 잡는 계기가 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흐름에 따라 앞으로의 라이프 스타일이 어떻게 호텔에 접목될 것으로 전망하시나요?


최근 ‘Branded Residences 2022’에 나온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글로벌 수요자 중 39% 정도가 ‘브랜드 레지던스에 프리미엄을 지불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왔으며, 특히 아시아를 놓고 보면 43%까지 증가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브랜드 레지던스를 구매하려는 주요 동기는 서비스 제공 및 부대시설의 편리성이고, 두번째는 개발 고수익의 잠재력, 건물의 관리 및 유지 관리의 용이성 순으로 나타나고 있고요.

 

몬드리안 서울 이태원, 라한셀렉트 경주, 그래비티 서울 판교 등 건축 디자인을 넘어서는 새로운 유형의 라이프 스타일 호텔들을 설계한 간삼건축 Hotel & Resort 본부는 이러한 호텔 본연의 공간구조 속에 새로운 프로그램들의 이식을 통해 다채로운 숙박시설의 유형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습니다.


최근에 진행하고 있는 프로젝트로는 홍대의 역동적이고 이국적인 지역 감성을 건축물에 온전히 이식한 ‘Loop Station Hongdae(2023년 오픈 예정)’가 있습니다. 이는 호텔이라는 기존의 용도를 넘어서서 지역의 힙한 새로운 세대들이 거주와 문화를 생산해 내는 ‘소셜라이징 플랫폼(Socializing Platform)’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입니다.

 


또한 팬데믹 이후 관광객들의 유입이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는 여수는 1500만 명이라는 연간 방문객들의 숫자에서도 나타나듯이 부산, 제주, 강릉과 더불어 4대 관광지로 입지를 굳건히 하고 있습니다. 이에 땅이 끝나고 바다가 시작되는 여수만 앞바다에 위
치한 사업부지에 바다와 자연의 경관에 온전히 동화된 ‘여수 호텔 & 레지던스’를 조만간 선보이고자 합니다. 앞으로 호텔이라는 프레임에 새롭게 투영될 간삼건축의 라이프 스타일 공간들을 기대해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건축가 이효상은 10년의 기간 동안 다양한 브랜드 및 콘셉트의 호텔건축에 집중하면서 국내 건축계에서는 드물게 ‘호텔건축 전문가’로 다양한 언론매체에 소개되고 있다. 최근에는 건축 디자인 분야를 넘어서서 전시기획, 칼럼 및 강연, 호텔 & 리조트 컨설팅, 인테리어 디자인 등 다방면의 활동을 통해 Hospitality Industry 전반의 이슈 및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배너

카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