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3 (금)

  • 맑음동두천 32.2℃
  • 맑음강릉 30.8℃
  • 맑음서울 33.9℃
  • 구름많음대전 31.6℃
  • 구름많음대구 29.5℃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27.7℃
  • 구름많음고창 30.2℃
  • 흐림제주 27.3℃
  • 맑음강화 29.5℃
  • 구름많음보은 28.2℃
  • 흐림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28.5℃
  • 구름많음경주시 28.1℃
  • 흐림거제 27.1℃
기상청 제공

투어리즘&마이스

100% 실직상태 맞은 관광통역안내사, 돌파구 논의

URL복사


 

한국관광통역안내사협회(KOTGA) 이현자 회장(사진 왼쪽)은 2021년 7월 1일, 국회 유정주 국회의원(국회 문화체육관광위 위원)과 면담하고 코로나19 이후, 100% 실직상태의 관광통역안내사 현황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코로나 영향으로 관광시장이 얼어붙고 특히 항공사, 여행사 등에서 휴업, 폐업, 실직상태를 언론에서 자주 접하지만, 100% 실직상태인 관광통역안내사에 대한 정부의 언급은 찾기 힘든 실정이다.

 

현행 관광진흥법에 관광통역안내사는 외국인 관광객을 관광안내하게 돼 있기 때문에, 정부에서 내수경기 활성화를 모색하고 국내관광을 장려하는 현시점에서도 관광통역안내사는 일을 할 수 없는 실정이며, 이로 인하여 국내 관광시장 인프라가 붕괴될까 우려스럽다.

 

KOTGA 이현자 회장은 "트레블 버블 논의를 하면서도 최일선에서 관광객들과 함께 할 인솔자나 관광통역안내사에 대한 방역지침은 언급조차 되지 않고 있다."며, "현실을 외면하는 반쪽짜리 정책에 깊은 우려를 표하고, 정부의 긴급한 대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협회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글로벌 OTA 등의 확산세로 개별여행 시장이 미래의 여행형태로 예상됨에 따라, 향후 관광통역안내사가 주도적으로 관광시장을 리드할 것이라며, 정부는 급변하는 여행 패러다임을 파악하고, 관광통역안내사에게 방역전담교육 신설과 포스트 코로나 대비 특화교육을 확대해 나갈 것을 국회에 요청했다.


한국관광통역안내사협회(KOTGA)는 문화체육관광부 인가 비영리법인으로, '관광통역안내사'는 관광진흥법에 의거 우리나라 역사와 문화를 올바르게 알리고 나누며, 세계와 소통하는 대한민국의 실질적인 민간외교관이다.


배너

카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