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1 (토)

  • -동두천 15.3℃
  • -강릉 17.8℃
  • 흐림서울 16.3℃
  • 맑음대전 17.4℃
  • 구름조금대구 17.1℃
  • 구름많음울산 15.9℃
  • 구름조금광주 18.1℃
  • 구름많음부산 16.2℃
  • -고창 18.1℃
  • 맑음제주 18.1℃
  • 구름많음강화 15.3℃
  • -보은 15.6℃
  • -금산 16.2℃
  • -강진군 16.4℃
  • -경주시 16.6℃
  • -거제 15.6℃
기상청 제공

김선일

[Local Networks_ 강원] 동해선 KTX 개통으로 지역관광 활성화 기대

URL복사


관광산업이 오늘날처럼 세계적인 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었던 것은 교통의 발달이 있었기 때문이다. 교통은 인간의 이동이라는 대의를 가지고 있고 관광루트와 관광코스를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소다. 관광의 출발지와 목적지를 연계해 관광을 목적으로 하는 이동을 가능하게 함으로써 관광객의 체험에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광범위한 경제활동과 관광산업을 발전시키는 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2017년 12월 22일 강릉선(서울-강릉구간) KTX가 공식 개통됐다. 지금까지 우리나라 동서를 연결하는 동해안 노선은 없었다. 유일하게 강원도만은 KTX 수혜를 받지 못하고 교통 고속화 시대에 예외 지역이었다. 강릉선의 개통으로 전국이 완전한 KTX 문화권인 1일 생활권이 된 것이다. 강릉선은 서울-원주-평창-강릉의 223.2㎞ 구간이다. 총 3조 7600억 원이 투입된 대규모 SOC사업으로 공사 착공 5년 6개월 만에 개통된 것이다. 이로써 백두대간에 가로막혀 상대적으로 낙후된 강원 영동지역 발전을 견인하는 중심축 역할을 담당하게 됐다. 실로 강원도의 교통혁명이라고 불릴 수 있다. 무궁화호 기준 6시간 걸린 기차가 청량리역에서는 1시간 36분, 서울역에서는 1시간 57분이면 강릉역에 도착한다. 고속형 철로를 깔기 위해 산악지형이 많은 서원주에서 강릉구간에 터널 34개를 뚫는 대공사가 실시됐다. 특히 세계에서 8번째로 긴 산악터널이며 국내 산악터널 중 최장인 2만 1755km의 대관령터널은 땅속 평균 400m의 깊이에 만들어 환경 훼손을 최소화했다. 


지난 3월 2일에는 강원영동 남부권 발전의 전환점이 될 숙원사업인 동해선(서울∼동해구간) KTX가 개통됐다. 강릉선 KTX가 개통된 지 2년 3개월 만에 동해역까지 연장 개통된 것이다. 2시간 40분이면 서울에서 동해역까지 환승 없이 갈 수 있다. 강원영동 남부지역 주민들의 편의와 동해안 관광산업 등이 발전할 수 있는 동력을 마련했고 동해역이 여객과 물류 중심지로 거듭날 것이다. 특히 동해, 삼척, 태백 등 강원영동 남부권 시·군민들은 서울행 KTX을 이용하려면 강릉역까지 와야만 했다. 동해선 KTX는 서울-청량리-양평-만종-횡성-평창-진부-정동진-묵호-동해 구간을 운행한다. 정동진은 드라마 촬영지로 유명한 모래시계 공원, 하슬라아트월드를 비롯해 많은 사람들의 추억을 간직한 명소들로 정동진역이 KTX 정차역이 됐다. 묵호는 묵호등대와 등대 주변 ‘소공원’, 벽화마을인 ‘논골담길’이 위치하고 있고 동해의 아름다운 자연을 감상할 수 있는 묵호역이 KTX 정차역이 됐다.


실제 강릉선 KTX의 동해역 연장 개통에 따른 지역 주민들의 희망과 기대가 커지는 이유는 동해안권 경제자유구역, 동해자유무역지역, 콜드체인(Cold Chain)산업, 해운항로의 활성화로 이어진 소득 증대 및 일자리 창출이 기대되기 때문이다. 동해선 KTX 개통은 그동안 침체된 동해시 발전에 단비가 될 전망이다. 당장 관광뿐 아니라 특성화된 역세권 개발, 동해역과 항만의 연계 전략 등도 충분한 기회요인이다. 여기에 2022년 개통 예정인 동해중부선 KTX(포항~동해구간) 운행을 감안한 동남권과 연계한 전략은 동해시와 강원 동해안이 새로운 미래를 맞는 원동력이 될 수 있다. 이번 동해선 KTX 연장 개통으로 강원영동 남부권 지역관광 활성화를 기대한다.






김선일

호텔앤레스토랑 강원·영동 자문위원
한국폴리텍대학 강릉캠퍼스 호텔관광과 교수

고용노동부 산하 국책특수대학 교수로 양한 학회 및 협회 활동과 각종 국가자격 심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

카드뉴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