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많음강릉 18.3℃
  • 구름많음서울 21.3℃
  • 구름조금대전 22.6℃
  • 구름조금대구 23.5℃
  • 구름조금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3.8℃
  • 흐림고창 21.2℃
  • 흐림제주 23.1℃
  • 구름많음강화 20.1℃
  • 구름조금보은 22.9℃
  • 구름조금금산 21.9℃
  • 구름많음강진군 22.7℃
  • 구름많음경주시 22.4℃
  • 구름조금거제 22.8℃
기상청 제공

이효상

[이효상의 Hotel Architectural Design Guide] 경주 현대호텔 : 로컬호텔의 새로운 변화

SHUTDOWN 2019.06.17
1992년 7월 처음 개관한 경주 보문단지 내 대표적인 5성급 현대호텔이 금년 6월 17일 전면 리모델링을 위한 셧다운(Shut Down)에 들어갔다. 27년의 역사에 일부 부분적인 개보수 등은 있었지만, 이번과 같은 전면적인 리뉴얼은 처음 이뤄지는 것이다.


경주 현대호텔은 기존 국내 특급호텔들의 설립배경과 마찬가지로 현대그룹이라는 대기업의 계열호텔로 시작됐다. 운영방식 역시 모기업의 행사, 컨퍼런스 등과 연계돼 비즈니스 수요가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었다. 반면, 비슷한 시기에 개관한 경주 힐튼호텔의 경우 브랜드의 글로벌 인지도와 더불어 2012년 전면적인 리뉴얼을 통해 레크레이션 시설들을 강화함으로써 최근 경주를 방문하는 주요 관광객인 가족, 연인들의 이용 빈도가 75%를 차지하고 있는 상황이었다. 최근의 관광행태와 부합되지 않는 호텔의 프로그램 및 노후화된 시설의 환경개선을 위해 필자는 작년 5월 3가지 리모델링 사업 방향을 경주 현대호텔을 인수한 새로운 사업주에게 제안을 했는데 리포지셔닝, 시설 환경개선, 지역 명소화 전략이 그것이었다.



Ⅰ. 리 포지셔닝(RE POSITIONING)
호텔 리모델링에서 리 포지셔닝이란 예전 칼럼에서도 언급했던 것처럼 소비자의 욕구 및 경쟁 환경변화에 따라 기존호텔이 가지고 있던 포지션을 분석, 새롭게 조정하는 것을 말한다. 경주 현대호텔의 경우 비즈니스 타깃에서 패밀리 타깃으로 포지셔닝에 대한 변화를 위해 부대시설의 경우 경쟁력이 낮은 F&B와 연회장 일부를 덜어내고 경쟁호텔에 비해 규모가 작았던 객실, 내외 수영장 등 Family Zone을 강화했다. 이로 인해 경쟁호텔인 힐튼에 비해 약 2배 정도 되는 800평 규모의 최신 프로그램으로 Family Zone이 계획됐다. 객실 구성 역시 기존의 정형화돼 있던 특급호텔의 형식에서 가족단위를 고려한 다인실 및 View를 강화한 코너 룸 등을 추가하고 E.F.L을 신설, 고객들이 객실 선택 시 다양한 패키지 형태로 이용할 수 있게 선택의 폭을 넓혔다.



Ⅱ. 시설 환경개선(IMPROVE FACILITY ENVIRONMENT)
노후화된 시설물에 대한 리모델링 시 중요한 요소 중의 하나는 한정된 사업비를 기준으로 어떤 부분을 집중적으로 변경할지에 대한 의사결정이다. SNS, 포털 등의 예약 망을 통해 고객들이 호텔을 선택 시 주요하게 고려하는 공간적인 요소를 추출해 보면, 호텔의 첫인상인 주출입구, 호텔의 Lobby 및 All Day Dining, 외관의 형상 등이 자주 거론되는 것을 알 수 있다. 보문호를 중심으로 분포돼 있는 인근 호텔의 외관은 전반적으로 박스형 매스에 화이트칼라로 대부분 구성이 돼 있다. 경주 현대호텔의 조형은 이와 다르게 곡선형의 매스로 그 자체는 독특한 형상을 가지고 있지만 격자형의 파시드로 인해 그 독특함이 잘 부각되지는 않는 모습이었다. 이에 대한 개선으로 발코니 디자인을 변경해 Horizon(수평선)을 강조함으로 유선형의 매스형상이 강조되게 이미지를 변경했고, 이로 인해 기존의 무겁던 호텔의 외관 이미지가 전체적으로 포지셔닝 변경에 맞게 캐주얼한 얼굴을 갖게 됐다.


기존의 보문호로의 조망 및 자연채광이 잘 들지 않던 로비 공간 역시 로비 전면의 커튼월을 확장하고 슬라브를 오픈함으로 인해 처음 호텔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Wow Space를 경험할 수 있는 로비로 재탄생 됐다.



Ⅲ. 지역 명소화(LOCAL ATTRACTION)
리모델링 전략 중 가장 고민이 깊었던 부분은 전통적으로 호텔이 가진 숙박의 기능 외에 경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뿐만 아니라 지역민들이 꼭 한번은 들러보고 싶은 공간 중에 경주 현대호텔에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었다. 이를 위해서는 호텔의 기본구성 외에 플러스알파가 필요하다고 생각이 됐고, 그에 대한 힌트는 호텔이 위치한 보문호라는 천혜의 자연경관에서 찾을 수 있었다. 통계를 살펴보면 경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 중 절반 이상이 보문호를 찾지만, 막상 보문호를 둘러보고 나서 쉴 수 있는 상업공간은 호텔, 리조트의 부대시설 이외에는 없는 상황이었다. 이에 호텔의 측면에 위치한 All Day Dining을 다른 곳으로 이전하고 그 자리에 외부에서 출입이 가능한 문화 마켓공간을 계획했다. 이 공간에는 보문호의 자연과 더불어 힐링을 할 수 있는 문화휴게 공간 및 경주의 미식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Select Dining으로 구성함으로써 호텔 투숙객에게는 독특한 부대시설로, 관광객 및 지역민들에게는 새로운 문화소비 공간으로 재탄생 될 것이다.


상기에서 제안된 3가지의 전략을 토대로 경주 현대호텔의 디자인 계획이 약 12개월에 걸쳐 진행됐으며, 7월에 착공되면 약 10개월의 공사 이후 2020년 4월 보문호에 벚꽃이 만발할 때 새롭게 문을 열 예정이다. 개인적으로는 건축 설계사무소의 일반적인 업무인 디자인 영역을 넘어서서 새로운 호텔 사업전략까지 제안된 사례이기 때문에 그 결과에 대해서도 무척 궁금하기도 하다. 건물 리모델링에 앞서 현대호텔에서 새로이 리브랜딩(Re Branding)된 라한(LAHAN) 호텔이 가진 ‘방문하는 고객에게 기분 좋은 순간만을 선사’ 한다는 운영철학에도 부합되는 지역의 명소로 거듭나기를 기대해 본다.




이효상
(주)간삼건축 호텔그룹 이사


공간적인 특성 및 전문화가 요구되는 간삼건축의 호텔설계를 전담하고 있으며 주요작품으로는 명동성당 종합계획(1단계), 홍천 블루마운틴 CC 클럽하우스, 알로프트 서울 강남,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 파크 등이 있다.


관련기사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