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금)

  • 흐림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18.4℃
  • 흐림서울 21.4℃
  • 대전 20.7℃
  • 대구 21.3℃
  • 울산 20.8℃
  • 흐림광주 20.0℃
  • 부산 20.7℃
  • 흐림고창 20.4℃
  • 흐림제주 23.7℃
  • 구름많음강화 20.7℃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19.8℃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호텔 & 리조트

[Fairtrade News] 벨라즈 공정무역의 젊은 농민들, 아동 노동 퇴치를 위한 연구에 나서 외

Fairtrade international




벨라즈 공정무역의 젊은 농민들, 아동 노동 퇴치를 위한 연구에 나서
여러 연구에 따르면 온두라스, 과테말라, 멕시코 같은 중미 국가를 포함한 세계 각국의 사탕수수 생산에 아동 노동이 만연하다. 그러나 정확한 자료가 부족해 정부 및 업계 이해 관계자들이 효과적인 정책을 개발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벨리즈의 소규모 사탕수수 생산자들은 자신의 지역 사회에서 이러한 위험 요인을 확인하고, 이에 대응하기 위해 직접 연구에 나섰다. 이 연구는 벨리즈 사탕수수 농민 협회(BSCFA)가 주관하고 국제공정무역기구가 지원해 벨리즈 소규모 설탕 조합들이 아동 노동에 대응하고, 청소년 고용에 나선 좋은 사례다.


Grassroots study by young Belizeans helps to fight child labour
Studies show child labour is pervasive in sugar cane production in many parts of the world, including other Central American countries such as Honduras and Guatemala as well as Mexico. But solid data is scarce, making it hard for governments and industry stakeholders to develop effective policies to combat it. Small sugar cane producers in Belize are investing time and resources to identify and respond to these risks in their own communities. The study grows directly out of the Belize Sugar Cane Farmers Association (BSCFA) and commissioned by Fairtrade International. Fairtrade will continue to support their efforts to eliminate unacceptable child labour and forge better prospects and work conditions for young people, building a stronger future for themselves and their communities.


Fairtrade Korea



피지 공정무역 설탕의 아태지역 시장 조사 
피지의 공정무역 설탕 생산자들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진출을 돕는 컨설팅 담당자가 한국을 방문했다. 이들은 국내 공정무역 설탕 업계 담당자들을 만나 실제 공정무역 설탕에 대한 정확한 니즈를 파악하고, 그에 맞는 설탕을 생산해 국내로 수출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함이다. 해당 피지 설탕 조합은 피지 정부가 대주주로 참여하고 있는 설탕 기업의 생산자로 신뢰도가 높다. 자연 그대로의 섬, 피지에서 공정무역 기준을 준수해 오랫동안 재배돼 온 설탕으로 품질 또한 공신력이 높다. 국제공정무역기구 한국사무소는 국내 다양한 설탕 수입 및 제조 관련 기업들과 미팅을 주선해 발전적인 논의를 진행했다.


Fiji Fairtrade Sugar market visit
Fairtrade Australia & New Zealand and 2iis Consulting have been commissioned by the European Union (EU) and Pacific Community (SPC) to undertake a Market Study in the Asia–Pacific region. The study is designed to help the Fiji Sugar Corporation (FSC) to access sustainable & diversified future Fairtrade sugar markets in the Asia–Pacific as the European sugar market evolves. The Republic of Korea has been identified as one of seven countries in the Asia–Pacific region with strong forecast demand for ethical, sustainable and Fairtrade products. So Fairtrade Korea arranged meeting with 2iis consulting and Korean sugar related companies to discuss about the future potential demand in Korea for Fairtrade sugar and how the Fiji Sugar Corporation could supply that demand in Korea to 2030.


Fairtrade Hotel



호텔 공정무역에서 면화 사용의 중요성
포우 퍼니싱(Fou Furnishings)의 설립자인 스테파니 매클린토시(Stephanie McIntosh)는 면화 구입의 중요성에 대해 언급한 적이 있다. 면화는 호텔에서 대량으로 구매하거나 임대하는 필수품이다. 그렇기 때문에 호텔의 면화 납품은 인도의 수백만 생산자들의 삶에 영향을 미친다. 포우 퍼니싱의 활동은 공정무역이 사회적, 환경적, 경제적 가치 창출로 확장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좋은 사례다. 인도 수백만의 삶에 선한 영향력을 끼칠 공정무역 면화를 사용하고자 하는 호텔리어들은 국제공정무역기구에서 더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또, 호텔 린넨 소싱 관련한 사항은 포우 퍼니싱 홈페이지에서 체크할 수 있다.(foufurnishings.com)


The importance of using Fairtrade cotton in hotels
Stephanie McIntosh, fou furnishings' founder explains why it’s important for hoteliers to consider the people within their supply chains. As cotton is a commodity which hoteliers procure in vast quantities, whether purchasing or renting, the supply of cotton to hotels impacts the lives of millions in India's second industry after agriculture. Fou Furnishings proves how changes to traditional supply chain metrics can extend the supply chain model beyond compliance, to one that builds social, environmental, and economic value. Hoteliers who are looking to source their cotton responsibly can visit Fairtrade International to find out more. For case studies on sourcing hotel linens, these can be viewed on fou furnishings web site.(foufurnishings.com)


Fairtrade products



유기농 본, 국내 최초로 공정무역 화장솜 출시
유기농 본 생리대 제조사에서 공정무역 유기농 화장솜인 본 화장솜을 출시했다. 본 화장솜은 공정무역과 유기농 인증을 받은 순면을 사용해 도톰하지만 부드럽고, 뭉침 현상과 보풀 발생이 거의 없다. 또한 공정무역 유기농 순면으로 제작돼 자극을 최소화하고 피부를 보호한다. 원형과 타원형 두 가지로 형태로 만나볼 수 있으며, 양면이 엠보싱 패드와 소프트 패드 양면으로 이뤄져 용도에 따라 사용할 수 있다. 피부에 가장 먼저 닿는 화장솜을 안전하고 합리적인 가격에 만나보자.(유기농 본 숍_ smartstore.naver.com/ssanmall)


The first Fairtrade & organic cotton pad in Korea
Organic Bon (Company name: J2L), manufacturer of sanitary pad made of Texas organic cotton top sheet, just released Bon cotton pad. Bon cotton pad is made of 100% Fairtrade and organic certified cotton that does not cause any irritation, allergy, irritation and discomfort on sensitive skin. Also Bon cotton pad has two sided so you can choose upon your personal usage. Fairtrade and organic cotton is not only a more naturally breathable fiber that’s better for your skin but also more ethical and reliable products that can help producers’ lives.(Organic Bon online mall: smartstore.naver.com/ssanmall)


관련태그

호텔앤레스토랑  벨라즈  공정무역  아동노동  피지공정무역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