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1 (금)

  • -동두천 23.3℃
  • -강릉 22.6℃
  • 맑음서울 23.5℃
  • 맑음대전 23.6℃
  • 맑음대구 25.6℃
  • 맑음울산 19.7℃
  • 맑음광주 24.4℃
  • 맑음부산 20.0℃
  • -고창 18.9℃
  • 맑음제주 22.4℃
  • -강화 23.9℃
  • -보은 19.4℃
  • -금산 20.6℃
  • -강진군 22.1℃
  • -경주시 21.4℃
  • -거제 20.1℃
기상청 제공

송창훈

[Global Networks_홍콩] 홍콩의 포브스(Forbes) 별, 158개


럭셔리 부문에서 세계적인 공신력을 가진‘Forbes Travel Guide’ 2018년 리스트가 발표됐다. 럭셔리 호텔, 레스토랑, 스파 부문에 별 5성, 4성, 추천을 부과하는데 선별 과정이 아주 까다로운 것으로 유명해서 이 리스트는 매년 업계 관계자들에게 큰 관심사다. 언급된 세 가지 부문의 홍콩지역 5성과 4성의 별 개수를 합쳐보니 총 158개다(호텔 60개, 레스토랑 69개, 스파 29개). 아시아 도시 중에서는 마카오 다음으로 제일 많은 별을 기록한 홍콩의 수상내역을 상세히 살펴보도록 하자.


일단 포브스 5성을 획득한 호텔은 총 8곳이다(포시즌스, 만다린 오리엔탈, 랜드마크 만다린 오리엔탈, 리츠칼튼, 아일랜드 샹그릴라, 페닌슐라, 인터컨티넨탈, 랭햄 호텔). 이 호텔들은 업계나 여행객들 사이에서 이미 인정받고 있는 곳들이기 때문에 받을만한 곳이 받았다는 평이 지배적이다. 포시즌스 및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그룹의 포브스 5성 호텔은 홍콩 뿐 아니라 다른 지역에도 찾아볼 수 있고, 다른 유명 호텔 브랜드들도 한두 군데 이름을 올렸지만 ‘인터컨티넨탈 홍콩’의 경우에는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포브스 5성을 받은 인터컨티넨탈 호텔이기에 더욱 상징적이고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


필자가 일하고 있는 그랜드하얏트 홍콩의 경우에는 포브스 4성에 만족해야 했지만 랜드마크만다린 오리엔탈과 함께 소규모 부티크럭셔리 호텔로 손꼽히는 어퍼 하우스(The Upper House)가 4성을 받은 건 개인적으로 조금 의아했다. 그랜드하얏트와 어퍼 하우스 외에도 콘래드, 호텔 아이콘, 구룡 샹그릴라가 포브스 4성을 획득했다.


포브스 5성 호텔들은 일반 5성 호텔들에 비해서 한두 가지 추가적인 서비스 디테일이 있는 건 분명해 보인다. 예를 들어 체크인 후 고객을 객실로 직접 에스코트해 객실 내 안내(Rooming) 서비스를 제공하는것이 기본인 점, 멤버십 상위등급 고객을 위한 카운터가 조금 더 잘 마련돼 있는 점이 그렇다.


미쉐린 가이드가 도입된 지(2009년) 거의 10년이 됐고 미쉐린스타를 113개 받은 홍콩 레스토랑 부문의 경우(2018년 별 3개: 8곳 , 별 2개: 16곳, 별 1개: 57곳) 사정이 더 나을것 같았지만 포브스 트레블 가이드의 평가는 생각보다 야박했다.


9개의 포브스 5성, 6개의 4성 레스토랑들이 선정 됐는데 미쉐린 가이드 2018년판에서 별 3개를 받은 두 곳의 레스토랑들이(Bon Innovation과 Tang Court) 4성도 아니고 추천 리스트에 포함돼 있어 깜짝 놀랐다. 아무리 포브스 트레블 가이드가 900여개의 평가 항목을 통해서 선정한다고 하지만 도대체 어떤 부분이 미쉐린 가이드와 차이를 보였을지 두 가이드들의 항목을 직접 들여다보고 싶은 생각이 들었다.


포브스 5성을 받은 9개의 레스토랑은 아시아 Top5 레스토랑 명성의 Amber, 포시즌스의 Caprice, 처음으로 5성을 획득한 페닌슐라의 Gaddi’s, 미쉐린스타 3개에 빛나는 포시즌스의 Lung King Heen, 인터컨티넨탈의 Yan TohHeen, 그리고 만다린 오리엔탈의 Pierre, The Krug Room, Man Wah, Mandarin Grill & Bar다. 네 개의 포브스 5성 레스토랑들을 한 호텔에서 운영·관리한다는 건 대단한 일이 아닐 수 없다. 레스토랑 하나하나의 규모가 크지 않아서 운영·관리가 조금은 더 수월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도 개인적으로 해본다.


총 29개의 별을 수집한 스파의 경우에는 5곳이 5성 등급을 받았는데, 포브스 5성 호텔들 중 샹그릴라, 인터컨티네탈과 랭햄호텔들은 제외했다.


세 부문을 다 합쳐서 가장 많은 별을 획득한 호텔은 바로 ‘만다린 오리엔탈 홍콩’이다. 총 30개의 별을 수집했고 2년 연속 단일 호텔 최대 별개수를 유지하고 있다. 포브스 트레블 가이드 평가가 시작 된지 얼마 되지 않은 서울 지역에서는 포시즌스, 파크하얏트 및 신라호텔만이 4성 평가를 받았다. 하드웨어, 소프트웨어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한국의 호텔들 중에도 곧 포브스 5성이 탄생하기를 기원해 본다.




창훈

그랜드 하얏트 홍콩
시니어 세일즈 매니저



관련기사

관련태그

호텔앤레스토랑  홍콩  포브스별  5성  포브스5성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