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1.7℃
  • -강릉 -0.5℃
  • 맑음서울 -2.4℃
  • 대전 -1.3℃
  • 구름많음대구 0.6℃
  • 구름조금울산 2.1℃
  • 광주 -1.0℃
  • 맑음부산 3.3℃
  • -고창 -0.7℃
  • 흐림제주 3.1℃
  • -강화 -3.2℃
  • -보은 -2.8℃
  • -금산 -3.2℃
  • -강진군 -0.9℃
  • -경주시 0.5℃
  • -거제 1.9℃
기상청 제공

호텔 & 리조트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 호텔, 아트 갤러리 오픈으로 쉼을 위한 공간 넘어 새로운 문화 가치 경험 공유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 호텔은 3월 31일까지 갤러리 ‘아트스페이스벤 플러스’와의 협업을 통해 호텔 1층 로비 공간을 갤러리로 꾸며 호텔 방문객은 누구나 작품을 관람할 수 있는 아트 갤러리를 오픈한다.


오픈 첫 전시는 빛을 탐구해온 작가 리경의 ‘아름다운 시절(Velle Epoque)’이다. 리경 작가는 빛을 주제로 설치, 조각, 평면 등 여러 매체를 폭넓게 넘나드는 예술가다. 이번 전시에서는 작가의 상징인 빛과 기존 거장의 명화 이미지의 변형을 통해 새로운 이미지를 만들어 내는 렌티큘러(Lenticular) 작품과 빛에 따라 다양한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자개를 이용한 작품을 선보인다.


리경은 경희대학교 한국화를 전공한 후 영국의 첼시 예술대학(Chelsea Colleage of art and design)에서 석사과정과 연구과정을 마쳤다. 영국, 미국, 독일, 일본 등 국내외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며 다수의 개인전과 유수의 기획전을 통해 작품을 선보였다.


갤러리는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 운영하며, 전문 큐레이터가 상주, 품 설명을 들을 수 있으며, 원하는 작품은 구매도 가능하다. 이번 전시는 오는 3월 31일까지 진행되며, 추후 전시는 국내 유명 작가의 작품으로 구성되어 약 두 달 간격으로 변경 예정이다.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 호텔 관계자는 “유명 갤러리가 아니면 만나볼 보기 힘든 작가의 작품을 투숙 또는 식사나 비즈니스를 위해 방문한 장소에서 쉽고 편하게 감상할 수 있도록 문화서비스 차원에서 기회를 마련했다.”며 “호텔이 쉼을 위한 공간을 넘어 문화공간으로 예술적 가치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공간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문의: 02-742-0788

www.sheratonseoulpalace.com

관련태그

쉐라톤팔래스강남  호텔아트  아트랠러리  쉐라톤팔래스아트갤러리  호텔앤레스토랑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