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4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Hotel & Resort

남이섬,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로 유니세프 선정돼

산모와 아기의 건강을 생각하는 착한 기업으로… 여직원 만족도 높아


남이섬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서 주관하는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Mother Friendly Workplace)'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3층 대회의실에서 오전 11시부터 약 2시간동안 진행된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 선정식은 환영사, 경과보고, 사례발표, 현판전달식 등 소통의 시간을 가지며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지난 2006년부터 출산 후 복직하는 여성이 지속적으로 모유수유를 실천할 수 있도록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는 모유수유를 지원하기 위한 기업의 정책, 시설 및 시간 지원 등을 충족하는 지 평가해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 선정된다.


전체 직원 중 여성직원 비율이 약 40%(2017년 7월 기준)에 달하는 남이섬은 직원들 중 절반이 가임여성이다. 이에 남이섬은 ‘워킹맘’이 육아와 근무를 병행할 수 있도록 출산휴가 및 육아휴직, 탄력근무제, 직원전용 수유실, 출산축하금 지원, 육아보조금 지원, 지정 어린이집 운영 등 임산부 및 어린 자녀를 둔 여성 직원이 근무하기 좋은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남이섬은 최근 섬 중심부의 복합문화콤플렉스인 밥플렉스 수유실을 72㎡(약 21평) 크기로 확장, 재조성했다. 이 수유실에는 편안한 의자와 테이블은 물론, 기저귀 갈이대, 유축기, 세면대, 냉장고, 가습기, 정수기 등을 설치해 쾌적한 환경에서 아이를 돌볼 수 있게 했다. 이 밖에 섬 주요 동선을 따라 고객센터, 관광청, 노래박물관, 유니세프홀, 호텔정관루 리셉션센터 등 곳곳에 수유실이 설치돼 있어 직원들 뿐 아니라 아이를 동반한 손님들에게도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2010년 세계에서 14번째, 한국에서는 최초로 유니세프 어린이친화공원(Unicef Child Friendly Park)에 선정된 바 있는 남이섬은 2011년에는 사단법인장애인인권포럼에서 장애인이 이용하기 편리한 관광지인 'Easy Place'에 선정되기도 했다. 이처럼 남이섬은 아이를 동반한 여성뿐만이 아닌 어린이와 노약자,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들이 남이섬이 여행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배려한 것이 돋보인다.


한편,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는 세계모유수유기간(8월 1~7일)을 맞아 매년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를 선정하고 있다. 올해에는 남이섬을 포함, 총 4개의 기업이 새롭게 선정됐으며, 이로써 현재(2017년 8월 기준) 총 32곳이선정되는 영광을 얻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