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06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Hotel & Resort

호스텔월드, 2016년 예약 상위 20개 여행지 공개




전 세계 최대 규모 호스텔 예약 사이트 호스텔월드가 2016년 여행자들이 가장 많이 예약한 상위 20위 여행지를 공개했다.


2016년 호스텔 예약이 급성장한 도시들

아랍 에미리트 연합국은 2015년에 비해 예약률이 80% 가까이 증가하며 1위의 영광을 차지했다. 미얀마는 2015년보다 62% 증가한 예약률로 2위를, 키르기스스탄은 52%상승해 3위에 올랐다. 인도네시아는 50%로 4위, 태평양에 위치한 쿡 아일랜드는 47% 올라 5위로 들어섰다.

호스텔월드 관계자는 "상위를 차지한 국가 대부분이 잘 알려지지 않았던 여행지다. 이를 통해 호스텔을 이용하는 젊은 고객층이 유명 여행지 관광을 벗어나 발길이 닿지 않는 곳을 직접 개척하고자 하는 추세를 읽을 수 있었다."며, 이는 2017년 여행 트렌드에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2016년 서울 호스텔 및 게스트하우스를 가장 많이 방문한 국적들

서울을 방문하는 호스텔 여행자들은 모험과 색다른 경험을 하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주를 이뤘다. 국적별로 한국 호스텔을 가장 많이 방문한 고객은 미국인, 한국인에 이어 영국인, 독일인 그리고 캐나다인 순으로 꼽혔다. 특히 서울은 호스텔 및 게스트하우스 숫자가 증감함에 따라 저렴한 가격으로 숙박하고자 하는 한국인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 

한편 상위권에 해당하는 국가들은 한국을 제외하고 대부분 미주와 유럽권 국가들로, 젊은 서양 여행객들이 서울을 방문할 시 주로 호스텔 및 게스트하우스를 선호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2016년 한국인 호스텔 및 게스트하우스 여행 트렌드

작년 한국인이 가장 많이 호스텔을 예약한 도시는 런던, 타이페이, 인터라켄, 프라하 그리고 바르셀로나 순이다. 호스텔의 특성상 호스텔 문화가 잘 발달된 유럽 도시들이 대부분 상위권을 차지했고 게스트하우스가 발달된 근교 도시인타이페이 및 오사카 등도 포함됐다. 

전 세계 여행 트렌드는 한국인에게도 예외는 아니었다. 한국인은 그간 유명 도시 중심으로 바쁘게 여행 계획을 세워 왔다. 2016년에는 규모가 작은 도시들까지도 포함하여 장기간 동안 자세하게 여행을 즐기는 추세로 발전했다. 이에 따라 인터라켄, 잘츠 부르크 및 프랑크푸르트(18위) 등이 인기 순위권에 자리 잡았다.


2017년의 시작, 한국인은 어디로 여행을 갈 것인가

2017년 1주차 예약은 런던이 부동의 1위를, 그 다음으로 암스테르담, 파리, 더블린, 베를린 등의 순서로 드러났다. 프라하, 부다페스트 등 동유럽 여행지도 순위권에 올랐으며 피크 시즌을 자랑하는 방콕 예약도 상대적으로 증가했다.

호스텔월드 최고마케팅경영자 오토 로젠버거(Otto Rosenberger)는 "해마다 젊은 호스텔 여행자들이 일 년 앞서 여행을 미리 계획하는 것을 발견했다."며 “아랍 에미리트 연합국, 미얀마, 키르기스스탄 등 새로운 모험을 선호하는 것을 보면 2017년 또한 크게 다르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또한 "호스텔 여행자들은 도전을 좋아하고 진짜에 열망하며 자발적이고 현지 체험을 좋아하는 열린 사고 방식을 가진 여행자들"이라고 덧붙였다.


참고 사항

- 호스텔월드 고객 90% 이상은 만 35세 이하다.

- 2016 유력한 여행지 정보는 2015년 대비 2016년 예약 증가율로 계산됐다.

- 해당 데이터는 2016년 예약 자료 기반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