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07 (수)

  • -동두천 0.4℃
  • -강릉 4.2℃
  • 흐림서울 -0.7℃
  • 대전 -0.3℃
  • 맑음대구 -1.9℃
  • 맑음울산 3.0℃
  • 흐림광주 0.4℃
  • 맑음부산 6.3℃
  • -고창 4.1℃
  • 구름많음제주 9.1℃
  • -강화 0.9℃
  • -보은 -3.9℃
  • -금산 -3.5℃
  • -강진군 -1.3℃
  • -경주시 0.5℃
  • -거제 4.6℃

인터컨티넨탈호텔, 국내 호텔 중 골든키 컨시어지 최다 보유




지난 11월 15일 진행된 제 14회 한국컨시어지총회 골든키 수여식에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소속 2명이 골든키 컨시어지로 추가 합격해 국내 최다인 총 6명의 골든키 컨시어지가 활동하게 됐다. 또한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컨시어지 지배인으로 근무 중인 김현중 지배인이 제 12대 한국컨시어지협회 협회장에 선출되는 겹경사를 맞았다.

컨시어지(Concierge)란 불어에서 그 어원을 찾을 수 있다. 'le Comte des Cierges(촛불 관리자)', 영어로는 'Keeper of Candles'라는 뜻으로, 중세 프랑스에서 촛불 관리자가 성을 방문한 사람들에게 초를 들고 성을 안내한 것에서 유래됐다. 호텔에서는 집사처럼 총괄적인 고객 서비스를 담당하는 사람을 뜻한다. 주요 업무는 관광, 쇼핑 안내 및 레스토랑 추천과 각종 예약 관련 업무 등 고객이 어려움을 호소하는 모든 사항을 신속 정확하게 해결해 주는 것이다.

국내에서 골든키(황금열쇠) 배지를 달기 위해서는 세계컨시어지협회(Union of International Les Clefs d'Or)의 선발 기준인 근무 경력, 한국컨시어지협회 활동 경력, 인터뷰 등 여러 평가 항목에 대해 심사를 거쳐 선발된다. 특히 근무 경력은 호텔 객실부 로비 근무 경력 최소 5년, 컨시어지 근무 경력 3년 이상이 되어야만 지원할 수 있는 등 선발 기준이 엄격하다. 선발은 세계컨시어지협회로부터 권한을 위임 받은 (사)한국컨시어지협회에서 담당한다.

호텔 관계자는 "국내 모든 호텔 중 골든키 소지자는 총 25명에 불과해 호텔 로비에서 황금열쇠 배지를 착용한 컨시어지를 만나는 일은 쉽지 않다."며 "이런 현황에서 인터컨티넨탈은 국내 최다인 총 6명(Grand : 김수형, 김진아, 손병진 / COEX : 김현중, 강상묵, 안성길)의 골든키 컨시어지가 활동하며, 평균 근속연수 16년 이상의 베테랑 컨시어지들이라는 점이 큰 장점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는 IHG(InterContinental Hotels Group)에서 강조하는 '서비스 매뉴얼' 및 'In The Know' 교육을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 밖에도 (사)한국컨시어지협회는 한국관광공사, 서울관광마케팅㈜과 함께 2018년 4월에 진행되는 제65회 세계컨시어지협회 총회를 서울로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한국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 총회에 전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수백명의 컨시어지들이 방한해 참석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